/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BLACKPINK)가 오는 8월, 데뷔 5주년을 맞아 대형 프로젝트를 준비 중이다.

YG엔터테인먼트는 15일 오전 10시 공식 블로그를 통해 블랙핑크 데뷔 5주년 기념 프로젝트의 시작을 알리는 포스터를 최초 공개했다.

일명 ‘4+1 PROJECT'다. 아직 구체적인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그 숫자에 담긴 의미가 무엇일지 팬들의 궁금증과 기대감이 치솟았다.

YG는 "많은 분의 사랑과 기대에 부응하고자 다양한 형태의 프로젝트를 기획했다"며 "내용은 5주년 기념 이벤트 사이트에서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블랙핑크는 2016년 8월 데뷔하자마자 대중을 사로잡았다. 이후 '뚜두뚜두' '킬 디스 러브' 등 발표하는 모든 곡마다 크게 히트시키며, 글로벌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블랙핑크는 특히, 2019년 미국 최대 음악 페스티벌 '코첼라' 무대에 K팝 걸그룹 최초로 오른데 이어 4대륙 23개 도시 32회 월드투어와 일본 3개 도시 4회 돔투어까지 성공적으로 마쳤다.

뿐만 아니라 두아 리파(Dua Lipa), 레이디 가가(Lady Gaga), 셀레나 고메즈(Selena Gomez), 카디 비(Cardi B) 등 여러 팝 아티스트와의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며 세계적 영향력을 확장했다.

특히 작년 10월에 발표된 이들의 첫 정규앨범 ‘THE ALBUM’(디 앨범)은 미국 빌보드200과 영국 오피셜 차트서 2위를 기록해 K팝 걸그룹 최고 순위를 자체경신했다.

유튜브와 스포티파이에서 블랙핑크의 영향력도 점점 막강해지고 있다. 블랙핑크의 유튜브 구독자 수는 현재 6210만 명으로 전세계 여성 아티스트 톱이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