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 스틸
/보도 스틸


영화 '한산: 용의 출현'(감독 김한민)이 개봉 5일전 동시기 기준, 2022년 첫 천만 영화 '범죄도시2' 및 2022년 한국 영화 최고 예매량 신기록 및 전작 '명량'의 개봉 2일 전 예매 기록을 넘어섰다.

'한산: 용의 출현'은 개봉 5일 전인 22일 오전 9시 30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실시간 예매율 기준으로 8만명을 돌파했다. 이는 '범죄도시2'의 개봉 5일 전인 5월 13일 오전 9시 30분 실시간 예매량인 7만9889장을 뛰어넘었을 뿐 아니라 역대 최다 관객수 동원작인 전작 '명량'(2014)의 개봉 2일전 오전 10시 예매량인 5만2676장도 뛰어넘었다.

'한산: 용의 출현'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 언론배급 시사 이후 호평이 쏟아지고 있어 전편의 흥행 신화를 재현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27일 개봉 예정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