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범죄도시2' 포스터
/사진=영화 '범죄도시2' 포스터


영화 '범죄도시2'(감독 이상용)가 개봉 40일 만에 누적 관객 수 1200만 명을 넘어섰다.

27일 배급사 ABO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범죄도시2'는 영진위 통합전산망 기준 지난 26일 누적 관객 수 1200만 명을 돌파했다. 역대 한국 영화 중 1200만 명을 넘은 작품은 총 14편이며 전체 영화는 총 18편이다.

'범죄도시2'는 '택시운전사'의 1218만 6684명, '신과함께-인과 연'의 1227만 4996명, '왕의 남자'의 1230만 2831명, '광해, 왕이 된 남자'의 1231만 9542명보다 빠른 속도로 장기 흥행 질주 중이다.

무엇보다 마동석 출연작 중 '신과함께-인과 연'의 흥행도 조만간 경신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장기 흥행까지 이어가고 있는 '범죄도시2'는 2022년 한국 영화 최고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다.

'범죄도시2'는 역대 28번째 천만 영화이자, 팬데믹 이후 최초 천만 영화, 마동석 주연 기준 4번째 1000만 영화 돌파 및 역대 20번째 천만 한국 영화, 그리고 개봉 첫날 팬데믹 이후 한국 영화 최고 오프닝, 개봉 2일 100만, 4일 200만, 5일 300만, 7일 400만, 10일 500만, 12일 600만, 14일 700만, 18일 800만, 20일 900만, 25일 1000만, 31일만 1100만, 40일만 1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한편 '범죄도시2'는 괴물 형사 마석도(마동석 분)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 분)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