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범죄도시2' 포스터
/사진=영화 '범죄도시2' 포스터


영화 '범죄도시2'(감독 이상용)가 프리미어 상영회를 통해 팬데믹 최다 관객 수 및 최고 좌석 판매율을 기록했다.

16일 배급사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범죄도시2'는 지난 주말 양일간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의 주요 상영관과 씨네큐, 영화의전당, 아리랑시네센터 등 멀티플렉스를 비롯한 전국 극장에서 프리미어 상영회를 개최했다.

이에 주말 토요일 관객 수 7만 2987명 및 좌석 판매율 47.8%, 일요일 관객 수 9만 8746명 및 좌석 판매율 65.5%를 기록, 누적 관객 수 18만 2933명을 기록했다. 특히 토요일보다 일요일 좌석 판매율 및 관객 수가 모두 상승했다. 이는 박스오피스 1위 마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보다 무려 2배 이상의 좌석 판매율을 기록한 것이다.

주말 프리미어 상영회만으로 한국 영화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른 영화 '범죄도시2'는 팬데믹 시대 진행한 사전 상영 영화 통틀어 최고의 반응을 이끌어 냈다. 무엇보다 1156만 관객 동원작 '부산행'(감독 연상호)에 이어 한국 영화 사전 상영회에서 가장 폭발적인 좌석 판매율을 기록한 것은 매우 고무적이다.

이어 697만명을 동원한 '럭키'(감독 이계벽)가 프리미어 상영에서 토요일 관객 수 5만 4933명, 좌석판매율 47.7% 및 일요일 관객 수 6만 6962명 좌석 판매율 58.2%를 기록했다. '범죄도시2'의 기록은 이를 가뿐히 뛰어넘으며 팬데믹 이전의 스코어 성과를 이루어 내는 기염을 토했다.

한편 '범죄도시2'는 괴물 형사 마석도(마동석 분)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 분)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로 오는 18일 개봉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