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운, 만취 상태로 원진아에 직진
술주정 연기 '광대 미소' 유발
원진아, 남친 데리러 온 여친 느낌?
'선배 그 립스틱' 스틸컷./사진제공= JTBC스튜디오
'선배 그 립스틱' 스틸컷./사진제공= JTBC스튜디오


JTBC 월화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에서 로운이 귀여운 술주정을 부린다. 술에 만취해 한껏 흐트러진 상태로 원진아를 찾아가는 것.

오늘(1일)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측이 공개한 사진 속 채현승(로운 분)은 어쩐 일인지 ‘끌라르’ 마케팅팀이 아닌 다른 팀원들 사이에 끼어있다. 멀리서 봐도 그임을 알게 하는 독보적인 피지컬이 우뚝 솟아 눈길을 끌며 늘 단정하고 바르던 평소와 달리 술기운에 붕 떠있어 호기심을 자극한다.

특히 그 와중에도 짝사랑하는 선배 윤송아(원진아 분)를 발견, 초점 흐린 눈으로 그녀를 콕 찍고 비틀비틀 다가가는 모습은 보는 이들의 잇몸을 만개하게 한다. 마침내 윤송아에게 다다랐을 때는 옆모습만 봐도 이미 광대가 뽈록 치솟아 그의 기분이 최고조에 달했음이 보인다.

그러나 이를 목격한 윤송아는 단단히 뿔이 난 상황. 그녀가 먼저 채현승을 찾아온 것인지 콩닥거리는 의문이 서리는 가운데, 헤실거리는 그를 뚫을 듯한 윤송아의 레이저 눈빛은 과연 내일의 그가 목숨을 부지할 수 있을지 앞날을 걱정하게 만든다.

또한 이러한 윤송아의 행동들은 마치 사고 친 남자친구를 데리러 온 여자 친구의 분위기를 물씬 풍겨 둘의 가짜 연애가 ‘진짜’가 될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5회는 1일 오후 9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