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나, tvN '여신강림' 출연
원조 새봄고 여신 강수진 役
현장 비하인드컷 공개
언제 어디서나 대본 삼매경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에 출연 중인 배우 박유나. /사진제공=WIP(더블유아이피)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에 출연 중인 배우 박유나. /사진제공=WIP(더블유아이피)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에 출연 중인 배우 박유나가 연기를 향한 남다른 열정을 드러냈다.

'여신강림'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임주경(문가영 분)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이수호(차은우 분)가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박유나는 극 중 새봄고 원조 여신 강수진 역을 맡았다. 그는 캐릭터와 혼연일체된 싱크로율로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이런 가운데 대본 삼매경에 빠진 박유나의 현장 비하인드컷이 6일 공개됐다.

사진 속 박유나는 리허설 촬영 중간과 대기 시간을 틈타 언제 어디에서나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고 있다. 그는 추운 날씨도 잊은 채 대본에 빨려 들어갈 듯 집중하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 박유나는 카메라를 향해 살가운 눈인사를 건네고 있다. 그의 따스한 미소가 보는 이들에게 설렘을 전한다.

특히 대본 사이마다 붙은 메모에서는 작품을 향한 박유나의 노력과 애착이 고스란히 묻어 있어 눈길을 끌었다.

등장하는 매 순간 몰입도를 끌어올리고 있는 박유나가 앞으로 풀어갈 이야기와 매력의 향연에 기대가 모인다.

한편 '여신강림'은 6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