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 윤상현,메이비 / 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 윤상현,메이비 / 사진제공=SBS


배우 윤상현과 가수 메이비가 연애 시절을 추억했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윤상현, 메이비의 연애시절 비하인드가 대방출 된다.

이날 지인 작곡가에게 듀엣송 의뢰를 받아 직접 작사에 나서는 메이비의 모습이 방송된다. 메이비는 과거 이효리의 ‘텐미닛‘ ’겟 야(get ya)‘ 등의 히트곡을 남긴 작사가로 2016년 윤상현의 ’내 안의 그대‘를 끝으로 작사 활동을 중단했다.

윤상현은 메이비가 편하게 작사할 수 있도록 독박 육아를 자청했고, 이에 메이비는 작사 영감을 얻기 위해 윤상현과 연애시절 추억이 담긴 장소로 향했다. 연애시절 윤상현과 첫 키스를 했던 장소에 도착한 메이비는 뜻밖의 사실에 깜짝 놀랐다. 그 시각 집에 홀로 남은 윤상현은 삼 남매의 기습 사고에도 능수능란하게 대처하는가 하면 남다른 요리 실력으로 리소토까지 만들어주며 육아를 이어갔다.

작사 후 윤상현과 재회한 메이비는 “오빠 왜 이렇게 날 애태웠어?”라며 과거 이야기를 화두에 올렸다. 메이비는 “오빠 때문에 자전거로 한남대교에서 성산대교까지 분노의 질주를 했다”라고 고백했고, 이에 MC들은 “밀당의 고수”라며 윤상현을 당황하게 했다.

또 윤상현이 과거 메이비와 썸 타던 시절 메이비가 남사친과 있다는 말에 한밤중에 달려왔다는 에피소드까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밀당남’이던 윤상현을 ‘직진남’으로 거듭나게 한 메이비의 남사친의 정체는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