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채널A ‘아빠본색’ 프리뷰
채널A ‘아빠본색’ 프리뷰


코미디언 이윤석이 채널A ‘아빠본색’에서 전성기에 외국산 자동차 CF를 거절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

이윤석의 아내 김수경은 17일 방송되는 ‘아빠본색’에서 ‘2017 MBC 연예대상’ 우수상 후보에 오른 이윤석에게 “이번엔 당신 차례 같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는 이윤석이 예전에 받았던 트로피들을 꺼내와 남편의 기를 살려줬다.

이윤석은 전성기 시절 받은 트로피들을 보며 “당시에는 CF 섭외가 들어오면 사양하는 게 일이었다. 외제차 CF가 들어온 적이 있는데 거절했다. 지금까지 후회한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시상식 당일 김수경과 이윤석의 아들 승혁은 집에서 방송을 보며 아빠를 응원했다. 이 모습을 스튜디오에서 본 이윤석은 “아들이랑 보고 있었구나”라며 놀라워했다.

김수경은 이윤석이 수상에 실패하자 “나한테 최고의 연예인은 이윤석이다. 가장 재미있는 개그맨도 남편이다”라고 말해 뭉클함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MC들은 “울컥했다. 가까운 사람이 응원해 주는 것이 최고의 상”이라며 감동했다.

이윤석이 출연하는 ‘아빠 본색’은 17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