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홍종현/사진제공=MBC
배우 홍종현/사진제공=MBC


배우 홍종현이 “기존 드라마의 삼각 로맨스와는 다르다”고 말했다.

홍종현은 24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 MBC에서 열린 MBC 드라마 ‘왕은 사랑한다’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드라마에서 삼각 로맨스만 위주가 되는 게 아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홍종현은 “작품 중간에 궁중 암투라던가 인물간의 얽히고 설킨 사건, 사고들도 등장한다”라며 “마지막회까지 보신다면 기존 삼각 로맨스와는 뭔가 다른 특별함 느낄 수 있을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왕은 사랑한다’는 고려 시대를 배경으로 세 남녀의 엇갈린 사랑과 욕망을 그린 탐미주의 멜로 팩션 사극. 매주 월, 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