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SBS ‘당신은 선물’ 윤유선, 심지호 / 사진제공=SBS
SBS ‘당신은 선물’ 윤유선, 심지호 / 사진제공=SBS


‘당신은 선물’ 윤유선이 심지호와 만난다.

22일 방송되는 ‘당신은 선물’에서는 태화(김청)의 약점을 알게 된 미란(방은희)과 윤호(심지호)를 찾아가는 순이(윤유선)의 모습이 그려진다.

태화가 남 소장(이창)으로부터 넘겨받은 녹취 파일 내용을 우연히 듣게 된 미란(방은희)은 마 회장의 친자가 성진(송재희)이 아님을 눈치 챈다. 미란은 태화에게 “사기 결혼 아닌가요, 천태화씨?”라고 몰아붙이며 주도권을 잡기 시작한다.

한편 순이는 도진(차도진)으로부터 윤호와 닮은 사람이 TSK그룹에 근무한다는 말을 듣고 무작정 회사로 찾아간다. 윤호도 순이 앞에서는 이우진인 척 하지 않고 “어머니, 저도 보고 싶었다”라고 하며 가슴 찡한 모습을 보여준다.

태화는 조 비서에게 남 소장을 잡아오라는 지시를 내린다. 그런데, 석훈(최우석)이 쫓기던 남 소장을 구해준 뒤 “서로 힘 빼지 맙시다. 난 배 사고에 관심 없다”라며 남 소장과 단독으로 협상을 하는 장면이 예고되면서 석훈이 윤호와 다른 속셈을 드러내는 듯 한 상황을 암시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당신은 선물’은 평일 오후 7시 20분 방송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