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주현정 인턴기자]
77777
77777


‘육룡이 나르샤’ 윤손하가 무명 조직의 문양에 대해서 모른다고 대답했다.

이날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 26회에서는 이방원(유아인)과 정도전(김명민) 이 무명이란 조직을 알아내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들은 무명에 대한 정보를 얻기 위해 움직였고, 연희(정유미)는 무명이란 조직이 자료를 빼내려고 하는 이유를 밝히기 위해 초영(윤손하)을 찾았다.

정유미가 윤손하에게 “혹시 이 문양에 대해서 아시는 게 있습니까?”라고 물으며 무명 조직의 문양을 내밀었다. 이에 윤손하가 문양을 보고 몹시 놀란 모습을 보였으나, 이내 태연한 표정으로 정유미에게 “처음 보는 문양인데”라고 말해 궁금증을 더했다. .

‘육룡이 나르샤’는 조선의 기틀을 세운 철혈 군주 이방원을 중심으로 한 여섯 인물의 야망과 성공 스토리를 다룬 팩션 사극으로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주현정 인턴기자 guswjd@
사진. SBS ‘육룡이 나르샤’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