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리틀텔레비전
마이리틀텔레비전


마이리틀텔레비전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하니가 건어물녀로 변신했다.

30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 6회에서는 새롭게 합류하게 된 EXID 하니의 1인 방송이 전파를 탔다.

이날 하니는 캐주얼한 캐릭터 티셔츠에 앞머리를 헤어롤로 말고 편안한 모습을 선보였다. 특히 하니는 동그란 안경으로 ‘건어물녀’ 패션의 정점을 찍었다.

하니는 컵라면과 오징어다리, 핫바에 환호하며 거침없는 먹방을 선보였다. 하니는 먹방 중 ‘핫바 먹으면 살찐다’라는 시청자의 지적을 듣고 “아까 운동해서 괜찮다”라며 꿋꿋하게 핫바를 먹어치우며 털털한 모습을 보였다.

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