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학교' 졸업
함께한 추억 회상
도경완, 깜짝 눈물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도플갱어 가족이 달리는 아빠학교를 졸업한다.

18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78회는 '너를 만난 건 신의 한 수야'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도플갱어 가족의 마지막 이야기가 펼쳐진다고 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도경완, 장윤정 가족은 지난 2014년 첫째 연우의 탄생부터 '슈돌'과 인연을 맺었다. 2019년 12월부터는 둘째 하영이와 함께 출연하며 언제나 유쾌하고 단란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특히 웃는 모습이 꼭 닮은 네 가족의 얼굴 때문에 도플갱어 가족이라는 별명으로 불리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도플갱어 가족은 졸업을 맞이해 그동안 '슈돌'과 함께한 추억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도장부부의 눈물 버튼이라는 꼼꼼이 연우의 탄생 순간부터, 돌도 안 지난 아기였던 하영이의 성장까지. 다시 봐도 감동적이고 재미있는 순간들이 도 머치 토커인 도경완의 수다 보따리를 열게 했다고.

또한 도플갱어 가족은 직접 시청자들에게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고 한다. 연우와 하영이의 깜찍한 인사부터 도경완의 눈물 가득 소감까지, 도플갱어 가족을 사랑해 준 랜선 이모, 삼촌들에게 이들이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는 무엇일까. 도경완은 왜 소감을 말하던 중 펑펑 눈물을 쏟은 것일까. 이를 확인할 수 있는 '슈돌'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도플갱어 가족의 마지막 이야기를 함께할 수 있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378회는 18일 밤 9시 15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