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박나래-기안84, 과거 '썸' 언급
기안84 "결혼하고 싶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나 혼자 산다' 박나래, 기안84가 과거 썸 탔던 시절을 언급했다.

지난 8일 방송된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와 기안84는 빙어 낚시에 나섰다. 두 사람은 낚시터로 향하는 차 안에서 과거 이야기를 하게 됐다.

기안84는 "나는 연애세포가 죽은 것 같다"고 한탄했다. 박나래를 지난 MBC 연예대상에서 시상자로 등장한 육중완의 인사말을 언급하며 "무슨 탈출이야 했는데 확 오더라"고 말했다. 육중완은 결혼하면서 '나 혼자 산다'를 나가게 됐다.

박나래는 "4년 전 순대국밥집에서 안된 게 다행이지 그랬으면 우리도 결혼 안 하고 나가는 것"이라고 말했다. 당시 박나래는 순대국밥집에서 기안84와 밥을 먹던 중 "충재 씨보다 오빠가 좋다"는 폭탄 발언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박나래는 당시를 회상하며 "술이 덜 깨서 홀렸던 것 같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기안84가 "솔직히 '나 혼자 산다'에 이제 썸은 없다"고 하자 박나래도 "없다"며 거들었다.

두 사람은 자연스레 무지개 멤버들의 썸에 대해 이야기를 이어갔다. 박나래가 "성훈 오빠와 담비 언니가 잘될 줄 알았다"고 하자 기안84가 "둘이 사귀어봤자 오래 못 간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나래가 "오빠는 혼자 사는 게 어울린다"고 하자 기안84는 "결혼하고 싶다"고 속내를 꺼내놨다. 손담비-헨리, 손담비-기안84 등의 커플도 언급하며 고개를 가로저었다.

두 사람은 하차한 이시언의 후임에 대해 고민하기 시작했다. 연예대상에서 박나래의 시상 파트너였던 조인성을 비롯해 공유, 김혜수 등이 언급됐지만 기안84는 "조인성 씨, 공유 씨, 김혜수 씨 안 나오지 않냐"며 아쉬워했다. 박나래는 "우리는 결혼해서 나가자"고 결혼에 대한 의지를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