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 특집 방송
효정, '오또케송' 창시자
트레저, 블핑 커버
'주간아이돌' / 사진 = MBC 에브리원 영상 캡처
'주간아이돌' / 사진 = MBC 에브리원 영상 캡처


'주간아이돌'이 2020년 수많은 아이돌들의 활약상을 담은 신년 특집 '2020 주간아 갓띵작'으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M과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는 2020년 한 해 동안 방영 중 레전드 코너를 엄선해 방송했다.

MC 은혁과 광희는 "슬기로운 집콕 생활을 위한 갓띵작을 소환했다"라며 특집을 시작했다. 가장 먼저 '주간아이돌'의 공식 애교송 창시자 오마이걸 효정이 등장했다. 효정은 '오또케송'을 첫 공개하면서 MC들에게 감동을 선물한 바 있다. 바로 슈퍼주니어의 입담꾼 은혁과 신동의 언변이 빛났던 순간도 공개됐다. 은혁과 신동은 재치 있는 입담으로 큰 웃음을 유발했다.

랜덤플레이 댄스의 장인들의 무대도 한 눈에 살펴봤다. ITZY는 어떤 노래에도 당황하지 않고 인간 각도기의 모습으로 MC 광희의 감탄을 이끌어냈다. 2배속 댄스의 달인 여자친구의 활약은 명불허전이었다. 화려한 퍼포먼스를 자랑하는 갓세븐의 데뷔 무대를 재현했던 백투더데뷔도 눈길을 끌었다. 치열했던 NCT의 펀치머신 대결, 여자친구 신비의 찬양 N행시도 이어졌다.

특별한 커버 무대로 '주간아이돌'을 빛낸 아이돌도 있었다. 트레저는 소속사 선배 블랙핑크의 'How you like That' 커버를 방송 최초로 공개했다. 엔하이픈도 소속사 선배 방탄소년단 'Dynamite'를 2배속 댄스로 커버해 주목을 받기도 했다. 표정 연기 장인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자본주의 미소와 갓세븐의 슈퍼 섹시 애교도 함께 했다. 이는 많은 팬들의 팬아저(팬이 아니어도 저장)를 유발해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은바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