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쉽 아티스트 31명, '출장 십오야2'서 웃음 사냥 성공


스타쉽엔터테인먼트(이하 스타쉽) 아티스트 31명이 '출장 십오야2 X 스타쉽:가을 야유회'를 통해 예능감을 한껏 발휘했다.

화려한 라인업을 자랑하며 지난 6일부터 공개된 tvN 예능 ‘출장 십오야2’ 스타쉽 가을 야유회 편이 20일을 끝으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배우부터 솔로 가수, 아이돌 그룹까지 다양한 스타들이 한데 모여 나영석 PD의 게임에 도전하며 즐거운 시간을 선사한 스타쉽 아티스트 31명은 각각의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다소 어색했던 첫 만남이 무색하게 아티스트들은 간식 게임 '청개구리 가위바위보'를 시작으로 다양한 게임을 통해 1박 2일간 끈끈한 우정을 쌓으며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게임에 실패한 막내 그룹 아이브(IVE)를 위해서는 '한 번 더'를 연호하며 막내 사랑을 보여주는가 하면, 야유회 장소 이동을 위한 버스 안에서는 스타쉽 식구들의 노래를 다 같이 따라 부르며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특히 배우 송승헌이 부른 드라마 '슬픈 연가' OST가 흘러나오자 모두 핸드폰 플래시를 이용해 손을 흔들어 콘서트 현장을 방불케 하는 훈훈한 광경이 연출되기도 했다.

숙소에 도착해 본격적인 가을 야유회에 돌입한 스타쉽 아티스트들은 송승헌, 이동욱, 케이윌, 유연석 조장을 필두로 먹비티아이(먹BTI)를 통해 4개의 팀을 결성해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신선한 조합으로 재미를 더했다.

각 팀 대결로 펼쳐진 '음악 퀴즈' 대결에서는 아는 노래가 나오면 서로 떼창을 부르고 춤을 추기도 하며 게임에 몰두하는 모습을 보여줬고, 춤 동작으로 이뤄진 구호를 부끄러워했던 배우들도 게임 승리에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상대팀을 향해 구호를 외치며 파이팅 넘치는 모습으로 웃음을 선사하기도 했다.

배우팀, 솔로·몬스타엑스팀, 아이돌 그룹별 팀으로 나뉘어 진행된 야식 게임에서는 틀려도 서로 원망하지 않기로 굳게 약속하고 게임을 시작했지만 음식이 하나씩 빠질수록 평화가 깨지는 모습으로 찐친케미를 보여주며 재미를 안겼다.

야식으로 획득한 음식들을 함께 먹으며 야유회의 밤을 마무리한 아티스트들은 다음 날 한결 친해진 모습으로 등장했다. '몸으로 말해요'에서는 찰떡같은 호흡을 펼쳤고, 랜덤 플레이 댄스에서 무아지경 흥겨운 춤판으로 남다른 열정을 보여줬다. 게임이 끝나고도 아티스트들은 함께 사진을 찍는 등 우정을 다지며 1박 2일의 가을 야유회를 마쳤다.

이렇듯 이번 '출장 십오야2 X 스타쉽:가을 야유회'에서는 예능에서 보기 힘들었던 배우들의 새로운 면모를 또 신인 아티스트들에게는 예능감을 선보일 수 있는 스타쉽 아티스트들의 '재발견'의 계기를 만들었다. 유튜브 '채널 십오야'로 공개된 영상들은 인기 급상승 영상에 오르는 등 공개 2주 만에 조회수 760만을 돌파하며 재미와 흥행을 모두 사로잡고 있다.

한편, 유튜브 '채널 십오야'를 통해 '출장 십오야2 X 스타쉽:가을 야유회'의 미방분이 공개 예정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