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net 'TMI뉴스쇼' 영상 캡처
사진=Mnet 'TMI뉴스쇼' 영상 캡처


아이유가 누적 기부액 43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24일 방송된 Mnet 'TMI NEWS SHOW'에서는 '내돈내산 좌표 찍고 돈쭐내준 스타 BEST 10'을 주제로 스타들의 '플렉스' 에피소드를 살펴봤다. 이날 방송에서는 최예나와 TO1(티오원) 제이유, 동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1위는 아이유였다. 아이유는 해마다 자신의 모교에 '아이유 장학금'을 만들어 꾸준히 장학금을 내고 있다. 이외에 아이유는 도움이 필요한 이들을 위해 2018년에 4억 500만 원, 2019년 5억 1000만 원을 기부했다. 생일, 데뷔일 등을 기념해 기부 하기도 했다. 2020년에는 9억 4000만 원을 기부했다. 2021년은 마지막 20대 생일을 기념해 약 5억 원의 기부금을 냈다.

아이유는 자신이 광고하는 브랜드 광고주에게 직접 기부를 제안하기도 했다. 이에 광고주와 함께 약 8억 5000만 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했다. 2021년 기부금은 약 16억 7000만 원을 달성했다. 아이유는 누적 기부금액만 43억 원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