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홍현희子' 똥별이, 숙취 심한 아빠 옆에서 그저 방실방실('홍쓴TV')


[종합] '홍현희子' 똥별이, 숙취 심한 아빠 옆에서 그저 방실방실('홍쓴TV')
개그우먼 홍현희,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 부부가 육아 근황을 전했다.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홍쓴TV는 16일 "새해 맞이했으니 관리 확실히 들어간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홍현희는 "새해 겸 샴페인 한 병을 마셨는데 머리가 아프다"라고 했다. 제이쓴 역시 숙취에서 깨지 못한 얼굴로 힘들어했다. 아들 준범군(태명 똥별이)은 아무것도 모른 채 해맑게 웃었다.

홍현희는 아들 준범 군을 보고 "엄마가 미안해"라며 미안함을 전했고, 자막으로는 "엄마 아빠가 육아하느라 많이 약해졌어"라고 전했다.

또 부부는 홈케어 제품을 소개했다. 홍현희는 "제이쓴 피부 위해 광고 아이템 가져오라던 구독자의 댓글 덕분이다. 육아하면서 힘드니까 관리하라고 광고 들어왔다" 전했고, 제이쓴 역시 "그 댓글 봤다. 진짜 너무 고마웠다"고 인사를 남겼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