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훈♥' 이윤미, 아침부터 난감한 패션…작업 중인 딸 부자 맘


배우 이윤미가 일상을 공유했다.

이윤미는 12일 "#엄마의아침 오늘은 #막내회장님 친구분들 생일 선물 포장한다고 아침부터 작업 중 현실 그 잡채가 생생히 전해지죠?"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주영훈♥' 이윤미, 아침부터 난감한 패션…작업 중인 딸 부자 맘
이어 "언니들 먼저 아침 루틴 유산균으로 시작하고 엄마는 작업하는 김에 이름표도 줄줄이 뽑고 아침부터 바쁜 하루 시작합니다"고 덧붙였다.

이윤미는 "오늘 아침 패션은 참으로 난감인데 이 말도 안 되는 조합이 세상 편하답니다"고 전했다.
'주영훈♥' 이윤미, 아침부터 난감한 패션…작업 중인 딸 부자 맘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윤미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식탁에 앉아 딸을 위해 선물 포장에 열중이다.

이윤미는 2006년 가수 겸 작곡가 주영훈과 결혼, 슬하에 세 딸을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