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금토드라마 ‘별똥별’ 속 이성경의 뷰티템으로 샤넬의 ‘레드 까멜리아 세럼’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스타포스엔터의 홍보팀장 오한별과 스타포스엔터 소속 톱배우 공태성이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며 본격적인 공식 연애가 시작되어 흥미를 더하고 있다.

별똥별 속 이성경이 사용하는 제품은 샤넬로 지난 5월 20일, 남자 주인공 태성과 연애를 시작해 설레는 귀여운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웃음을 짓게 만든 이성경의 모습에서 등장했다. 이 장면에서 이성경이 피부 관리를 위해 선택한 제품은 샤넬의 N°1 DE CHANEL 레드 까멜리아 세럼.
한편 tvN 금토드라마 ‘별똥별’(극본 최연수/연출 이수현/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메이스엔터테인먼트)은 ‘별(STAR)들의 똥을 치우는 별별 사람들’이란 뜻으로, 하늘의 별과 같은 스타들의 뒤에서 그들을 빛나게 하기 위해 피, 땀, 눈물을 흘리는 사람들의 리얼한 현장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 매니저, 홍보팀, 기자 등 연예계 최전선에 위치한 이들의 치열한 밥벌이 라이프와 가슴 설레는 로맨스를 재기 발랄하게 담아내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