前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설 논란
이나은, 학폭부터 열애 의혹까지
연이은 문제로 활동 '빨간불'
광고 중단·방송 편집 등 후폭풍
/사진=유튜브 채널 '딱좋은데이'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딱좋은데이' 캡처


그룹 에이프릴 멤버 이나은의 무학 '청춘소주' 광고가 사라졌다.

3일 텐아시아 취재 결과, 이나은이 모델로 활동 중인 '청춘소주' 광고가 잠정 중단됐다. 현재 무학의 공식 유튜브 채널 '딱좋은데이'에 올라온 이나은의 광고 영상은 비공개로 전환된 상태다. 앞으로의 모델 활동 여부는 내부에서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무학 측은 이날 텐아시아에 "정확한 사실 여부를 기다리고 있다. 계속 논란이 되고 있는 부분이라, 내부에서 앞으로의 활동 여부를 논의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사진=유튜브 채널 '딱좋은데이'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딱좋은데이' 캡처
앞서 에이프릴 출신 배우 이현주가 그룹 활동 당시 왕따를 당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파문이 일었다. 이현주의 친동생이라고 주장하는 누리꾼 A씨는 "누나가 그룹 내에서 왕따를 당했다. 그 일로 공황장애와 호흡곤란 등 많이 힘들어했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이현주의 고등학교 동창이라는 누리꾼 B씨가 추가 폭로 글을 공개해 논란에 불을 지폈다.

이로 인해 멤버들에 대한 과거 행적들이 재조명을 받았다. 특히 에이프릴 멤버 중 가장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던 이나은은 큰 타격을 받았다. 그는 과거 성적 발언 의혹부터 학폭, 열애 의혹까지 연이어 터지며 활동에 '빨간불'이 켜졌다.

이에 소속사 DSP미디어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이현주의 가족 및 지인임을 주장하며 인터넷 커뮤니티에 글을 게재한 모든 이들에 대해 민, 형사상의 강력한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알렸다.

현재 이나은을 둘러싼 각종 논란이 부정적인 여론을 형성하며 광고 중단 및 방송 편집 등으로 번지고 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