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봉원(왼쪽), 박소현, 데니안, 황제성, 이유진, 맹승지, 홍현희 / 사진제공=sidusHQ
이봉원(왼쪽), 박소현, 데니안, 황제성, 이유진, 맹승지, 홍현희 / 사진제공=sidusHQ


싸이더스HQ가 “㈜iHQ의 매니지먼트 예능 사업본부 ‘뉴에이블’이 싸이더스HQ에 재편입되며 이봉원, 박소현, 데니안, 이유진, 황제성, 맹승지, 홍현희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뉴에이블은 2012년부터 자회사로 분리됐던 본부다. 싸이더스HQ는 MC, 라디오, 무대 등에서 맹활약 중인 이봉원, 박소현, 데니안, 이유진, 황제성, 맹승지, 홍현희를 새 식구로 맞아 예능 이외에 드라마, 영화 등 활동 영역이 넓힐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뿐만 아니라 싸이더스HQ는 이들의 영입으로 신규 컨텐츠 개발, 소속 배우들의 예능 출연 등의 시너지 효과가 일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싸이더스HQ 매니지먼트는 “다재다능하고 유쾌한 식구들과 더 가까이 호흡을 맞추게 되어 기쁘다. 대중에게 한층 더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함께 의논하고,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