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비식스 박우진 / 사진=브랜뉴 뮤직 제공
에이비식스 박우진 / 사진=브랜뉴 뮤직 제공


그룹 에이비식스가 신보 타이틀곡 '슈가코트' MV에 대한 기대감을 갖게 만들었다.

에이비식스가 4일 오후 3시 여섯 번째 미니앨범 ‘테이크 어 챈스’(TAKE A CHANCE)를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타이틀곡 ‘슈가코트’는 좋아하는 상대를 달콤한 설탕에 비유해 사랑 감정을 표현한 키치한 가사가 특징인 팝 댄스 트랙이다. 멤버 이대휘와 프로듀서 로빈이 공동 작사, 작곡했다. 퍼포먼스 디렉터는 Mnet ‘스트릿 맨 파이터’에서 출연 중인 댄스 크루 YGX의 권영돈이 맡았다.

이날 이대휘는 "뮤직비디오가 아직 공개되지 않았지만, 멤버 모두 '우와'했던 장면이 있다"며 귀띔했다.

박우진은 "사실 뮤직비디오에서 와이어를 타는 장면이 있다. 티저에는 내가 몸이 뜨는 것이 안 나왔을 것이다. 아까 멤버들끼리 미리 봤는데 아무도 모르게 나만 찍었던 장면에 다들 놀라시더라"라며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에이비식스의 여섯 번째 EP 'TAKE A CHANCE'는 4일 오후 6시 발매된다. 오후 7시 30분에는 팬 쇼케이스를 열고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 본격 활동에 나선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