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엔터테인먼트
JYP엔터테인먼트


가수 버나드 박과 JYP엔터테인먼트가 결별했다.

19일 JYP엔터테인먼트는 "9월 19일을 끝으로 JYP와 버나드 박과의 전속 계약이 만료됐다. 계약 만료를 앞두고 버나드 박과 오랜 시간 심도 있는 대화와 논의를 해왔고, 양측 합의 하에 재계약을 진행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JYP는 "버나드 박은 2014년 10월 13일 데뷔 이래 JYP를 대표하는 솔로 아티스트로서 항상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서로를 향한 두터운 신뢰로 9년이라는 긴 기간을 동행해준 버나드 박에게 깊은 감사를 표한다"며 버나드 박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이하 JYP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JYP엔터테인먼트입니다.

먼저 그동안 버나드 박을 향해 아낌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신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

금일 9월 19일을 끝으로 JYP와 버나드 박과의 전속 계약이 만료됨을 알려드립니다.

당사는 계약 만료를 앞두고 버나드 박과 오랜 시간 심도 있는 대화와 논의를 해왔고, 양측 합의 하에 재계약을 진행하지 않기로 결정했습니다.

2014년 10월 13일 데뷔 이래 버나드 박은 JYP를 대표하는 솔로 아티스트로서 항상 좋은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서로를 향한 두터운 신뢰로 9년이라는 긴 기간을 동행해준 버나드 박에게 깊은 감사를 표하며, 앞으로도 JYP는 버나드 박이 걸어나갈 모든 길을 진심으로 응원하겠습니다.

새로운 시작점에 선 버나드 박에게 변함없는 응원과 지지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