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혜원, WSG워너비 활동 끝나자마자 컴백 "10월 새 싱글 발표"


가수 HYNN(박혜원)이 약 1년 만에 컴백한다.

HYNN(박혜원)은 오는 10월 새 싱글을 발매하고 새로운 활동에 나선다.

HYNN(박혜원)이 지난해 10월 공개했던 세번째 미니앨범 ‘To You’ 이후 약 1년만에 컴백한다는 점에서 더욱 기대를 모은다.

또한 MBC ‘놀면 뭐하니’ WSG워너비 활동으로 뜨거운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가야G의 ‘그때 그 순간 그대로(그그그)’로 각종 음원차트, 음악방송 1위를 휩쓸며 자타공인 ‘대세’로 거듭난 이후 처음으로 신곡을 선보이게 돼 그 어느 때보다 대중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HYNN(박혜원)은 데뷔 이래로 ‘시든 꽃에 물을 주듯’, ‘차가워진 이 바람엔 우리가 써있어(Bad Love)’, ‘아무렇지 않게, 안녕’, ‘LET ME OUT’ 등 다양한 히트곡을 통해 폭발적 가창력과 섬세한 감성으로 극찬 받아왔다. 뿐만 아니라 지난 2월부터 7월까지 5개월에 걸쳐 인천, 대구, 부산, 성남, 고양, 청주, 전주, 서울 등 전국 8개 도시에서 전국투어 ‘HYNN FOREST’를 성공적으로 진행하기도 했다.

이처럼 꾸준한 성장을 보여주고 있는 HYNN(박혜원)이 이번엔 어떤 콘셉트의 신곡을 선보일지 관심이 모인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