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빅히트뮤직
사진제공=빅히트뮤직


그룹 방탄소년단이 일본에서 발매한 베스트 앨범 'BTS, THE BEST'로 2주 연속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다.

29일 오리콘이 발표한 최신 차트(7월 5일 자/집계 기간 6월 21일~27일)에 따르면, 지난 16일 발매된 방탄소년단의 'BTS, THE BEST'는 주간 판매량 7만 6,000장으로 '주간 앨범 랭킹' 1위를 차지하며 2주 연속 정상을 지켰다.

이로써 'BTS, THE BEST'의 누적 판매량은 85만 8000장으로, 올해 앨범 누적 판매량에서 압도적으로 1위를 기록 중이다. 'BTS, THE BEST'는 78만 2000장의 판매량으로 발매 첫 주 '주간 앨범 랭킹'에서 정상을 꿰차는 동시에 올해 '첫 주 최고 판매량' 신기록을 세운 바 있다.

오리콘에 따르면, 'BTS, THE BEST' 다음으로 일본에서 많이 팔린 방탄소년단 앨범은 누적 판매량 70만 4000장의 일본 정규 앨범 'MAP OF THE SOUL : 7 ~ THE JOURNEY ~'이다.

또한 'BTS, THE BEST'는 오리콘 '데일리 앨범 랭킹' 6월 23일 자 차트에서 1위를 재탈환한 이후 6월 27일 자 차트까지 5일 연속 1위를 유지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BTS, THE BEST'에 지난 4월 선공개한 일본 오리지널 곡 'Film out'과 지난해 8월 발표한 디지털 싱글 'Dynamite'를 비롯해 2017년부터 4년간 일본에서 발매한 싱글과 앨범 수록곡 총 23곡을 담았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