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나, 왕빛나 만나 일갈
"네가 왜 신경을 써?"
지현우 마음 향한 곳은?
'신사와 아가씨' / 사진 = KBS 영상 캡처
'신사와 아가씨' / 사진 = KBS 영상 캡처


'신사와 아가씨' 왕빛나가 박하나에게 오버하지 말라고 충고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극본 김사경 연출 신창석) 2회에는 조사라(박하나 분)와 장국희(왕빛나 분)의 신경전이 그려졌다.

조사라는 이영국(지현우 분)의 옆에 장국희가 있는 것이 신경 쓰여 "쐐기를 박아야겠어. 더이상 회장님에게 침바르지 못하게"라며 장국희를 만났다.

조사라는 장국희에게 "회장님 산에서 다쳐서 큰일날 뻔했어. 그런데 불러내서 술 마셔야 했어?"라고 말했고, 장국희는 "영국이 내가 불러낸 거 아니야. 자기가 온다고 했지. 그리고 네가 왜 신경쓰니?"라고 전했다.

이에 조사라는 "신경 쓸 자격 있다고 생각해. 그동안 회장님댁 모든 걸 케어해왔어. 그 중에 회장님 건강은 최우선이야"라며 영국을 신경썼다.

장국희는 "너 지금 오버하는 거 알아? 누가 보면 네가 영국이 뭐라도 되는 줄 알겠어"라고 말했다. 조사라는 "그럼. 뭐라도 되지. 회장님댁 총 책임자야. 그러니까 앞으로 그러지 말아줘"라고 일갈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