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출시 편스토랑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정하가 작품을 위해 몸무게를 늘린 사실을 고백했다.

8일 방송된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무빙'에서 조인성과 한효주 아들로 출연한 배우 이정하가 등장했다. 붐은 “지금 여러분께는 안 보이지만 위쪽에서 (뜰까 봐) 계속 발로 잡고 있다”라고 소개했고, 다른 출연자들이 “봉석아”라고 외치자 이정하는 날아오르는 시늉을 했다. 이정하는 “너무 긴장되는데 열심히 해보겠다”라고 말했다.

또 이정하는 '무빙'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한효주와 조인성에 영상 편지를 남겼다. 그는 "엄마, 아빠 저 '편스토랑' 나왔어요. 아들 열심히 하고 갈게요. 여기서도 많이 먹겠습니다"라고 인사를 전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이정하는 '무빙' 봉석이 캐릭터를 위해 체중을 30kg이나 증량했다고. 이정하는 "저 진짜 잘 먹어요"라며 고백했다. 체중 증량을 위해 수시로 즐겨 먹었다는 최애 메뉴로는 '비빔라면'을 꼽았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