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엽, 김유정 /사진=텐아시아 DB
신동엽, 김유정 /사진=텐아시아 DB


방송인 신동엽과 배우 김유정이 '2023 SBS 연기대상' MC로 호흡을 맞춘다.

7일 SBS 측은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신동엽과 김유정은 '2023 SBS 연기대상' MC를 맡아 SBS 드라마의 한 해를 정리한다. 앞서 2020년과 2021년 양해 SBS 연기대상에서 호흡을 보여주었던 신동엽, 김유정이 2년 만에 SBS 연기대상 MC로 세 번째 재회하여 일찍이 관심이 집중된다.

SBS 연기대상의 터줏대감 신동엽은 7년 연속 MC 자리를 맡아 재치 있는 입담과 국민 MC다운 진행 실력으로 시상식의 품격을 높인다. 7번째 SBS 연기대상 진행이라는 새로운 기록을 경신한 신동엽은 이제는 SBS 연기대상에 빠질 수 없는 상징적 존재가 됐다.

김유정은 2023년 하반기 SBS의 메가 IP 드라마 '마이 데몬'의 주연으로 활약하며 뜨거운 인기를 구가하고 있어 SBS 연기대상 MC 참여가 더욱 의미를 더한다. 특히 신동엽과는 세 번째 SBS 연기대상 MC 호흡을 맞추는 만큼 찰떡같은 티키타카 케미스트리가 뿜어져 나올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영예의 수상자들은 누가 될지 더욱 궁금증 불러일으키고 있는 '2023 SBS 연기대상'은 오는 29일 SBS에서 방송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