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하얀 "♥임창정, 존경하고 사랑해…다섯 아들 열심히 키울 것" SBS 연예대상 소셜스타상


사진=SBS 연예대상 방송 캡처
사진=SBS 연예대상 방송 캡처
임창정·서하얀 부부가 '2022 SBS 연예대상' 소셜스타상 토크·리얼리티 부문을 수상했다. 소셜스타상 쇼·스포츠 부문에서는 프로골퍼 유현주가 받았다.

17일 오후 서울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2 SBS 연예대상'이 열렸다. 탁재훈, 장도연, 이현이가 MC를 맡았다.

서하얀은 "우선 참석하게 된 것만으로도 초대해주신 것만으로도 영광인 이 자리에서 사랑스러운 남편 덕분에 훌륭하신 분들을 화면에서 보다가 이렇게 실제로 보니, 그게 제일 영광이다. 제가 감히 이런 상을 받을 줄 몰랐는데 우리 아이들, 남편을 대신해서 받는 상인 것 같다. 횡설수설 뭐라고 하는 줄 모르겠다"며 떨려했다. 이어 "'동상이몽2'를 통해 벅찬 사랑을 받은 한 해였다. 그 만큼 우리 아이들 열심히 키우겠다. 제작진 분들 한 분 한 분 인사드리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다섯 아들을 비롯해 가족들과 "강릉에서 막 콘서트가 끝나 함께하지 못한 남편 덕에 이 자리에 섰다. 존경하고 사랑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유현주는 "갑자기 불러주셔서 당황스럽다. '공치리' 섭외 왔을 때 부담도 됐는데 방송 하면서 프로페셔널하고 인성도 훌륭한 분들을 만나며 많이 배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