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 사진=방송 캡처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 사진=방송 캡처


이태성의 인생에 또다시 변수가 생길까.

지난 주말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서는 서지태(이태성)의 인생에 또 다른 변화가 일어날 것임을 암시하는 장면들이 공개됐다.

지태는 가족들에게 상처받은 아버지 태수(천호진)가 가족 해체를 선언하자 분가 위기에 놓였다. 태수는 현재 가족들이 살고 있는 집을 내놓았다고 밝히며, 지태에게 “보증금을 돌려줄 테니 분가할 집을 구하라”고 했다.

뿐만 아니라 월경 주기 어플을 확인하는 수아(박주희)가 불안에 떠는 모습을 보였던 지난 16일 방송분에 이어 17일 방송분에서는 임신을 확인했다.

결혼, 임신, 육아 등 모든 것을 포기한 N포 세대 대표주자였던 지태의 인생에 결혼 이후 아이라는 변수가 생겼다. 이와 함께 지태 부부의 새로운 에피소드에 기대가 모아진다.

‘황금빛 내 인생’은 매주 주말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