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드라마전쟁-씬스틸러’ 박상면, 이시언, 양세형 / 사진제공=SBS
‘드라마전쟁-씬스틸러’ 박상면, 이시언, 양세형 / 사진제공=SBS


배우 박상면이 후배들의 상황극에 당황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드라마전쟁-씬스틸러(이하 씬스틸러)’에서는 박상면이 게스트로 출연해, 몰래드라마에 임했다.

이날 박상면은 몰래드라마 속에서 막내 경장이자 이시언, 양세형과 동창 역을 맡게 됐다. 갑작스러운 상황극에 그는 잠시 당황한 듯 보였으나, 곧 완벽히 역할에 몰입해 애드리브를 선사했다.

이규한과 정준하에 이어 이시언과 양세형을 만난 박상면은 실제 후배들이 자신을 귀여워하며 “예전에 상면이가 우리 빵셔틀이지 않았냐. 엘비스 프레슬리를 보여 달라”고 요구하자 “이거 진짜 해야 하냐”며 망설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너희 끝나면 죽여버린다”면서 현실과 연기를 오가 모두를 폭소케 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