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SBS ‘불타는 청춘’/사진제공=SBS
SBS ‘불타는 청춘’/사진제공=SBS


‘불타는 청춘’ 멤버들이 최성국의 생일파티를 준비했다.

20일 방송되는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곧 다가올 최성국의 생일을 맞아 특별한 하루를 보내는 청춘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 날 멤버들은 아침부터 최성국에게 “피부가 좋다”, “확실히 배우얼굴이네”, “섹시하다” 등 칭찬세례와 함께 친밀한 스킨쉽으로 생일미션을 시작했다. 저녁식사 이후 일부 멤버들이 함께 수영을 하자며 최성국을 자연풀장으로 유인, 그 사이 집에서는 그를 위한 깜짝 파티 준비에 열을 올렸다.

밤 수영을 마친 최성국이 집에 도착하자, 멤버들은 미리 준비한 케익으로 그를 맞이하며 깜짝 생일 파티를 선사했다. 하루 종일 오직 최성국만을 위해 정성 가득한 생일파티를 준비한 멤버들의 모습에 최성국은 “초등학교 이후로 생일잔치는 처음이다”라고 말하며 감동한 모습을 보였다.

뿐만 아니라, 멤버들은 최성국이 괌 도착 직후 필요하다고 한 ‘챙 넓은 모자’부터 지나치듯 먹고 싶다 말한 ‘회덮밥’ 까지 세심하게 준비해 더 큰 감동을 자아냈다는 후문.

‘불타는 청춘’은 20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