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W’ 캡처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W’ 캡처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W’ 이종석이 박원상의 총에 맞았다.

14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W'(극본 송재정, 연출 정대윤) 마지막 회에서는 강철(이종석)과 한철호(박원상)가 대립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철호는 “태블릿은 그만 찾아라”는 강철에게 “네가 죽어야 끝이 난다며”라고 물으며 총을 쐈다.

한철호는 쓰러진 강철을 내려다보며 “서도윤(이태환)이 개소리를 하더라. 실은 네가 만화 속 주인공이고 나는 악당 캐릭터라고. 그리고 이게 오성무가 그린 만화라고”라며 “주인공이 죽든 악당이 죽든 끝이 나야 그 세계에 들어가볼 수가 있다더라. 나는 그게 뭔지 확인을 해야 하고 그러려면 너는 죽어야 한다”며 그를 죽이려 했다.

그러나 기지를 발휘한 강철이 의자로 한철호를 공격해 가까스로 도주에 성공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