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김국진·강수지 커플 셀카 / 사진제공=SBS
김국진·강수지 커플 셀카 / 사진제공=SBS


김국진·강수지 커플의 열애에 힘입어 ‘불타는 청춘’이 콘텐츠 영향력 1위를 차지했다.

16일, CJ E&M과 닐슨코리아가 발표한 8월 첫째주 콘텐츠 영향력 지수 조사 결과에 따르면, SBS ‘불타는 청춘’이 256.8점으로 SBS ‘닥터스’(244.7) MBC ‘복면가왕’(241.7)을 제치고 1위에 올랐다. ‘불타는 청춘’은 전주 대비 무려 37계단이나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뒤를 이어 MBC ‘무한도전’이 236.8점으로 4위를, KBS2 ‘함부로 애틋하게’가 235.9점으로 5위를 차지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