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김아중 / 사진제공=킹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아중 / 사진제공=킹엔터테인먼트


‘원티드’ 김아중의 연기 열정이 대본을 통해 고스란히 드러났다.

김아중의 소속사 킹엔터테인먼트는 11일 SBS 수목드라마 ‘원티드’의 촬영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아중은 대본을 든 채 열연을 펼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그가 들고있는 대본은 극 중 정혜인의 대사를 꼼꼼히 분석한 내용이 빼곡히 쓰여져 있어 눈길을 끈다.

너덜너덜해진 종이가 캐릭터에 대한 김아중의 열정을 보여주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원티드’ 관계자는 “김아중이 장시간 묶여있는 분장을 유지해야 하는 여건 속에서도 몸을 사라지 않고, 극 중 상황에 완벽히 녹아들어 절박한 상황의 정혜인을 실감나게 표현해 지켜보던 스태프들도 감탄을 자아냈다”고 칭찬했다.

‘원티드’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