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기억
기억


‘기억’ 송선미가 마음을 털어놓지 않는 전노민에 서운함을 느꼈다.

22일 방송된 tvN ‘기억'(극본 김지우 연출 박찬홍) 에서는 한정원(송선미)이 이찬무(전노민)에게 섭섭함을 느끼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한정원은 이찬무에게 “얘기해봐요 요즘 고민하는게 뭔지”라고 말했다. 이에 이찬무는 “그런 거 없어”라고 답했다.

이어 한정원은 “당신한테 난 뭐에요? 꽤 오랜시간 함께 지냈는데, 정작 당신이 무슨 생각을 하는지 무슨 고민이 있는건지 모르겠어요. 나에게 털어놓지 않으니까”라며 서운함을 내비췄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tvN ‘기억’ 방송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