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시우 기자]
조슬기
조슬기


17일 개봉하는 영화 ‘동주’와 ‘좋아해줘’에 출연한 강하늘이 MBC 라디오 ‘2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에 출연한다.

이름도, 언어도, 꿈도 허락되지 않았던 1945년, 평생의 친구이자 라이벌이었던 시인 윤동주와 독립운동가 송몽규의 빛나던 청춘을 담은 영화 ‘동주’의 주역 강하늘이 12일 오후 3시, MBC 라디오 ‘2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에 출연, 영화의 비하인드를 전한다.

어둠의 시대, 신념을 굽히지 않는 시인 윤동주로 분해 가슴 먹먹한 연기를 선보인 그는 이준익 감독, 박정민과 함께 호흡한 소감은 물론 열정 가득했던 현장 에피소드까지 다양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하며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정시우 기자 siwoorain@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