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안나영 인턴기자]
해투
해투


배우 이희준의 4월 결혼 발표에 방송인 김나영이 서두르지 말 것을 조언했다.

21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는 중독자들 특집으로 배우 이성민과 이희준, 방송인 김나영과 정주리가 출연했다.

MC 유재석은 “이희준 씨 4월에 결혼을 하시는데 축하한다”며 인사를 전했다. 이에 이희준은 웃으며 “결혼 전에 영화 한 편 더 찍으려 한다”고 밝혔다.

이에 유재석은 “결혼을 앞둔 신랑에게 정주리씨와 김나영씨가 조언 부탁드린다”고 했다.

정주리는 수줍어하며 “저는 혼전임신이라”라고 말해 조언을 해줄 수 없었다. 김나영은 웃으며 “4월이요? 서두르지말고 천천히 해라”라며 정색해 모두를 웃게 만들었다.

안나영 인턴기자 annacero@
사진. KBS ‘해피투게더3′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