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유하나 택시
유하나 택시


배우 유하나가 연예계 활동에 대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지난 19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연출 성종규)는 ‘스포츠 스타는 미녀를 좋아해’ 특집으로 꾸며져 유하나와 야구선수 이용규가 출연했다.

이날 MC 이영자는 유하나에게 “(결혼 후)연예계 활동에 대한 아쉬움은 없냐”고 물었다. 이에 유하나는 “연말 시상식을 보면 마음이 좀 그렇다”고 답했다.

이어 유하나는 “그런 긴장감과 설렘을 결혼 하고 나서는 못 느끼지 않냐. 배우로서 가지는 긴장감과 설렘이 그립다”며 “그래도 결혼을 하지 않았으면 후회했을 거라는 생각이 들어서 내 선택에 만족한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tvN ‘현장토크쇼 택시’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