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안나영 인턴기자]
layout 2016-1-2 (5)
layout 2016-1-2 (5)


‘내 딸 금사월’ 박세영이 이연두에게 최대철의 진실을 밝혔다.

2일 방송된 MBC ‘내 딸 금사월’에서는 오혜상(박세영)이 강달래(이연두)에게 임시로(최대철)의 진짜 모습을 밝히는 장면이 공개됐다.

강만후(손지창)는 강달래에게 “너는 정신이 있는거냐. 네 남자 잘 챙겨라”라고 말해 아무것도 잘 모르던 강달래를 혼란케 만들었다.

이에 강달래는 “오혜상, 가만두지 않을거야”라고 말하며 오혜상을 찾아갔다.

오혜상은 “언니, 그건 제가 아니라 번지수를 잘못 찾으셨네요”라며 운을 뗐다. 그는 “언니가 주검사라고 부르는 남자요. 부인도 있는 남잔데”라며 진실을 밝혔다.

강달래는 “부인? 유부남? 이게 또 무슨 헛소리를 지껄이는거야?”라 반문했다.

이에 오혜상은 “정 못 믿겠으면 제가 데려다 드릴까요? 직접 눈으로 보고 확인하세요”라며 강달래를 차에 태웠다.

이 모습을 지켜본 임시로는 “야! 어디 가”라고 소리지르며 불안한 마음을 안고 그들을 쫓아갔다.

안나영 인턴기자 annacero@
사진. MBC ‘내 딸 금사월’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