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처음이라서
처음이라서


박소담이 댄스 실력을 뽐냈다.

1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온스타일 ‘처음이라서’에서는 한송이(박소담)가 경찰서에서 빠져나가기 위해 춤을 추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보호자가 오기 전까지 자신을 놔줄 수 없다는 경찰 정경호, 윤현민 앞에서 씨스타 춤을 추기 시작했다. 이에 정경호와 윤현민은 휴대폰을 들어 동영상을 찍기 시작했다.

결국 정경호와 윤현민은 한송이를 보내줬다. 한송이가 가려고 하자 정경호는 “그래도 소녀시대 춤은 추지 마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온스타일 ‘처음이라서’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