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하니 인스타그램
EXID 하니 인스타그램


[텐아시아=조슬기 인턴기자] EXID 하니가 KBS2 ‘어 스타일 포유’멤버들을 그리워했다.

17일 하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 스타일포유. 나도 함께이고 프다”라는 해시태그와 멤버 김희철을 태그 해 눈길을 끌었다.

하니는 화려하게 장식된 검정색 상의와 짧은 핫팬츠를 입고 의자에 앉아 손가락으로 브이를 그리고 있다. 하니는 자신의 앞머리를 헤어롤로 말아 고정시켜 귀여운 매력을 자아냈다.

앞서 김희철은 ‘어 스타일 포유’에 함께 출연했던 카라 구하라, 씨스타 보라와 함께 다정한 인증샷을 공개한 바 있다. 세 사람의 활동시기가 맞물렸던 것. 이에 하니는 멤버들을 그리워 하며 글을 적어 팬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한편 하니가 속한 EXID는 ‘아 예’의 활동을 마치고 최근 MBC에브리원’EXID의 쇼타임’에 출연해 예능감을 뽐내고 있다.

조슬기 인턴기자 kelly@
사진. EXID 하니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