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시’ 예리 아이린 슬기
‘두시’ 예리 아이린 슬기


‘두시’ 예리 아이린 슬기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걸그룹 레드벨벳 아이린이 예리가 가장 까분다고 말했다.

KBS 쿨FM ‘장동민 레이디제인의 두시!’에는 레드벨벳이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레이디제인은 아이린에게 “멤버들 중 누가 가장 말을 안 듣느냐”고 물었다. 아이린은 “예리가 가장 까분다”고 단호하게 말했고 레이디제인은 “보기만 해도 장난기가 드글드글해보인다”고 말했다. 이에 예리는 “내가 원래 성격이 밝고 웃음이 많다”고 말했고 웬디는 “예리가 들어오고 나서 우리 팀이 되게 밝아졌다”며 예리 덕에 긍정적 영향이 있다고 밝혔다.

레드벨벳은 ‘아이스크림 케이크(Ice Cream Cake)’로 활발한 활동 중에 있다.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장동민 레이디제인의 두시!’ 보이는 라디오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