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오!마이베이비’
SBS’오!마이베이비’


SBS’오!마이베이비’

[텐아시아=조슬기 인턴기자] 슈가 미용사 자격증에 도전했다.

21일 방송된 SBS’오마이베이비’에서는 슈가 미용사 자격증을 따기 위해 준비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슈는 “미용사 공부를 했었는데 아이를 낳으면 다신 이(연예계) 일을 할 수 없다고 생각했다. 집안에 있어야 겠다 싶었다. 그때쯤 불안감이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일종의 안전장치였다. 나중에 미용실을 차릴 수 있으면 좋겠다 싶었다”고 덧붙였다.

슈는 자격증 실기 연습을 위해 마네킹을 집으로 들고 왔지만 쌍둥이들의 계속되는 사고에 결국 쌍둥이를 데리고 미용실로 향했다.

슈와 쌍둥이들은 미용실 앞에서 배우 소유진을 만났고, 둘 째를 임신했음에도 불구하고 빛을 잃지 않은 소유진의 미모에 쌍둥이들은 눈을 뗄 수 없었다.

이어 미용실에서 만난 틴탑 니엘에 쌍둥이들은 울음을 터트리며 니엘이 쌍둥이들을 어떻게 달랠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조슬기 인턴기자 kelly@
사진. SBS’오!마이베이비’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