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밀스 ‘벌처럼 쏴’
던밀스 ‘벌처럼 쏴’


던밀스 ‘벌처럼 쏴’

래퍼 던밀스가 직접 작사한 복싱 헌정곡을 공개했다.

16일 정오 래퍼 던밀스의 복싱 ‘벌처럼 쏴’가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됐다.

이번 복싱 헌정곡 ‘벌처럼 쏴’는 던밀스가 작사에 참여, 자경단이 작곡 및 편곡을 맡았다. 이 곡은 침체된 대한민국 복싱의 부활을 응원하는 의미가 담겨져 있으며 챔피언이 되고자 하는 복서의 꿈과 열정, 그리고 사각링 위에서 펼쳐지는 상대선수와의 경기모습을 힙합으로 표현했다.

던밀스는 특유의 개성있는 캐릭터로 힙합씬에서 주목 받고 있는 신인 래퍼이며 지난해 데뷔앨범 ‘Young Don’을 발매, 빈지노EP ‘UP ALL NIGHT’의 ‘미쳤어’, 블락비 지코의 싱글 ‘Tough Cookie’ 등의 피처링 참여 및 최근 ‘화끈한 화요일’시리즈를 발매해 사랑 받고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AK프로모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