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위너


‘가요대전’이 시작부터 방송사고를 냈다.

21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COEX에서 ‘2014 SBS 가요대전’(이하 ‘가요대전’)이 럭키보이즈(정용화, 닉쿤, 엘, 송민호, 바로), 송지효의 사회로 생방송 진행됐다.

이날 방송은 MC 럭키보이즈의 공연으로 문을 열었다. 이어 ‘2014 슈퍼루키들’이라는 타이틀 아래 올해 데뷔한 가수들의 무대가 꾸며졌다.

사고는 갓세븐, 레드벨벳, 러블리즈 이후 등장한 위너에서 발생했다. 빠른 템포로 편곡한 ‘공허해’의 반주가 흘러나왔지만 정작 멤버들의 목소리는 마이크에서 나오지 않았던 것.

순간적으로 마이크에 잡음이 들렸는데, 이는 앞서 무대를 마치고 내려간 러블리즈 멤버들의 코멘트인 것으로 추측된다.

설상가상으로 멤버들을 잡아야 할 카메라가 바닥을 향하면서 화면이 잠시 새까맣게 물들기도 했다.

‘가요대전’은 8년 만에 시상식 부활, 10개의 부문으로 나눠서 상을 수여한다. 신인상, 남녀가수상, 남녀그룹상, 글로벌 스타상, 베스트밴드상, 올해의 음원상, 올해의 앨범상, TOP10 부문이 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isa.co.kr
사진. SBS ‘가요대전’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