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KBS2 '불후' 출연
母 향한 지극한 효심 드러내
"엄마 생일에 현금 1억 원 주는 게 목표"


한 주간 가장 뜨거웠던 뉴스를 댓글로 알아보는 개그맨 황영진의 ‘텐아시아 댓글 뉴스’.

‘텐아시아 댓글 뉴스’가 트로트 가수 임영웅의 효심에 관한 네티즌의 반응을 살펴봤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감사의 달 5월을 맞아 송해 가요제 특집을 진행했다. 임영웅을 비롯한 트로트 가수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게스트로 처음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임영웅은 "항상 꿈을 크게 갖는 편이다. 데뷔할 때 달력에다가 '2020년 엄마 생일 때 현금 1억 원을 꼭 주겠다'고 적었다"면서 "사실 말도 안 되는 금액이다. 지난해까지만 해도 이룰 수 없는 목표였는데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을 통해 이루게 됐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아직 다 드리진 못했다. 엄마 생일에 금액을 맞춰서 주려고 노력 중"이라고 밝혔다.

방송을 본 팬들은 “임영웅 어머니 얼마나 좋을까~방송 보면서 저도 함께 울었습니다! 우리 아들은 언제쯤 이런 효도 할까?” “임영웅 가수님, 정말 착하게 살아온 결과입니다. 대한민국 영웅시대가 왔습니다! 이제 꽃길만 걸으세요!” “젊어 고생은 사서도 한다고...앞으론 탄탄한 길로만 가세요!” “놀랄 일은 앞으로 더 클 것입니다! 인기가 오를수록 고개를 숙이고 좋은 일도 많이 하실 겁니다!” 등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사진=박창기 기자 spear@
/사진=박창기 기자 spear@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