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대로 배우겠다"
'마약 김치' 자신감
"계속 먹게 될 것"
'살림하는 남자들2' / 사진 = KBS 영상 캡처
'살림하는 남자들2' / 사진 = KBS 영상 캡처


'살림하는 남자들2' 정성윤이 김치를 만들었다.

14일 밤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에는 첫 김장에 도전한 정성윤의 모습이 그려졌다.

조리기능장 임성근이 김미려의 집에 찾아왔고, 김장 하는 방법을 알려주겠다고 말했다. 정성윤은 "김장을 제대로 배워서, 장모님에게 평생 김치를 만들어 드리겠다"라고 열정을 보였다.

임성근은 "2시간 만에 김치가 될 거다. 마약 김치 양념장이다. 너무 맛있어서 김치를 계속 먹게 될 거다"라고 말했다.

다양한 재료에 이어 마지막으로 물엿을 넣었다. 김미려는 "찹쌀풀은 안 넣냐"라고 물었고, 임성근은 "점성이 생기기 위해서 넣는 건데 물엿이 그 역할을 대체한다. 그리고 밥풀을 쓰게 되면 쌀에 단맛이 있는데 물엿이 그 역할까지 해준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정성윤은 대파 김치에 이어 총각무 김치를 만들며 힘겨워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