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스 풀리는 음식
본격 요리 대결
차태현 "씨름선수야"
'전국방방쿡쿡' / 사진 = MBN 영상 캡처
'전국방방쿡쿡' / 사진 = MBN 영상 캡처


'전국방방쿡쿡' 셰프 정호영이 씨름선수로 둔갑했다.

정호영은 12일 오후 방송된 MBN '전국방방쿡쿡'에 출연했다.

이날 배우팀과 선수팀은 충남 보령에서 스트레스가 확 풀리는 음식이라는 주제로 대결하게 됐다. 식사를 마친 선수팀은 정호영을 만나 작전회의를 가졌다. 체계적으로 작전을 세우는 배우팀과 달리 정호영은 선수들의 의견을 듣고 "그렇게 하면 된다"고 말하는 등 다소 허술한 면모를 보였다.

정호영의 리드 하에 선수팀이 정한 메뉴는 바지락 술찜과 해물찜, 게살 양념장과 꼴뚜기 키조개 초무침이다. 본격적인 요리 대결이 시작된 가운데 정호영은 느긋하게 지켜보는 것 같으면서도 적절한 코칭으로 팀을 진두지휘했다.

이날 캠핑 친구들은 온주완과 유인영, 정유미였다. 이상엽과 절친인 세 사람은 선수팀과 인사하는 과정에서 차태현이 정호영을 "씨름선수"라고 소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정호영은 "간을 봐야 한다"며 계속해서 식사 수준으로 흡입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전국방방쿡쿡'은 연예계 절친 손님들에게 의뢰를 받은 낭만 식객들이 맞춤형 한 끼를 대접하기 위해 전국 방방곡곡 특산물을 찾아 야외에서 요리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으로, 정호영이 출연해 활기를 더하고 있다.

'전국방방쿡쿡'을 포함해 SBS '정글의 법칙',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등 다양한 예능에서 활약 중인 정호영은 앞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